배너
닫기

일반뉴스

배너

칼리버스, 초대형 3D 스크린으로 메타버스 신규 콘텐츠 공개

URL복사
[#강추 웨비나] CST를 활용한 전자부품 Pogo Pin & Socket 해석 사례 및 방법 (7/23)

 

롯데이노베이트의 자회사 칼리버스가 이달 26일부터 28일까지 총 3일간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24 메타버스 엑스포’에 메인 부스로 참가한다. 

 

칼리버스는 이번 2024 메타버스 엑스포에서 초대형 3D LED 스크린을 설치해 메타버스 플랫폼 칼리버스의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차세대 메타버스를 목표로 하는 칼리버스는 세계적인 리얼타임 3D 랜더링 창작 툴인 ‘언리얼엔진5’를 기반으로 제작한 극사실적인 그래픽과 고화질 3D 실사 인물의 융합이 특징이다. 또한 독창적인 인터랙티브 특허기술과 대규모 동시 접속(MMO) 기술을 더해 쇼핑, 엔터테인먼트, 커뮤니티 등을 매우 뛰어난 현실감과 대규모 스케일로 주목을 받아왔다.

 

특히 올해 초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에서는 PC는 물론 VR디바이스, 3D디스플레이, 모바일 등 다양한 기기의 버전을 공개함과 동시에 인물과 3D그래픽 공간을 실시간으로 합성하는 신기술을 세계적인 EDM 페스티벌이자 독점파트너사인 투모로우랜드와의 ‘EDM 라이브 스테이지’로 선보여 큰 화제를 모았다.

 

칼리버스는 최근 유저가 제작하는 콘텐츠, 즉 UGC가 중심이 되는 웹3.0 전략을 5000명의 사전참여자 칼리버스 파이오니어를 대상으로 공개한 바 있다. 올해 8월 대규모 콘텐츠 업데이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칼리버스는 이번 엑스포에서 주요 콘텐츠를 초대형(11m X 4.5m) 3D LED 스크린을 통해 실감나는 입체경험으로 선보여 가상현실의 콘텐츠가 오프라인과 순환해 사용될 수 있음을 강조할 예정이다.

 

엑스포 개최 이튿날인 27일에는 김동규 칼리버스 대표이사가 기조강연을 통해 ‘AI를 통한 차세대 메타버스와 WEB3.0’라는 주제로 칼리버스가 만들고자 하는 메타버스의 미래를 구체적인 콘텐츠 개발 사례를 통해 설명할 예정이다.

 

헬로티 이창현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