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일반뉴스

배너

다쏘시스템, 재규어랜드로버에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 공급

URL복사

 

다쏘시스템이 재규어랜드로버(JLR)와의 장기 전략적 파트너십을 5년 연장했다고 20일 발표했다.

 

재규어랜드로버는 자사의 모든 최신 고급 차량의 엔드투엔드 개발을 지원하기 위해 다쏘시스템의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을 전 세계적으로 배포하고 있다. 앞으로 재규어랜드로버의 모든 비즈니스 영역과 공급업체에 걸쳐 1만8000명 이상의 사용자가 다쏘시스템의 버추얼 트윈을 활용해 효율성을 높이고, 생산 관리 향상, 시간 절약, 폐기물 및 비용 절감을 실현할 것으로 보인다.

 

재규어랜드로버가 대규모의 다쏘시스템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을 배포하기로 한 이번 결정은 높은 수준의 제품 우수성과 개인 맞춤화를 요구하는 자동차 산업에서 책임감을 갖춘 비즈니스를 위한 동반자로서의 다쏘시스템의 역할을 다시 한번 확인시켰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앞으로 재규어랜드로버는 온 프레미스와 클라우드 전반에 걸쳐 다쏘시스템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에 기반한 다쏘시스템의 운송 및 모빌리티 산업 솔루션 경험 포트폴리오 전체를 활용할 예정이다.

 

아울러 아이디어, 요구사항, 모델 기반 시스템 엔지니어링, 컴퓨터 지원 설계 및 제조 등 가치 사슬 분야의 모든 팀이 하나의 협업 가상 환경에서 연결되어 지식과 노하우를 활용할 수 있게 됐다. 이를 통해 재규어랜드로버의 전 직원들은 고품질 작업에 집중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역량을 더욱 강화할 수 있는 가치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된다.

 

로렌스 몬타나리 다쏘시스템 자동차 및 모빌리티 산업 부문 부사장은 “JLR은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개발을 원활히 통합하는 소프트웨어 정의 차량 제작을 위해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을 활용해 버추얼 트윈 경험을 향상하고 있다”며 “이러한 시스템 엔지니어링 접근 방식은 다양한 분야를 연결하고 통합함으로써 차량 개발을 주도하고 럭셔리 브랜드가 요구하는 우수성을 보장한다”고 말했다.

 

이어 “다쏘시스템의 서비스형 소프트웨어 솔루션은 JLR에 개선된 민첩성을 제공하고 최신 기술을 필요에 따라 사용할 수 있게 지원한다”며 “5년 간의 파트너십 이후 다쏘시스템과 JLR은 엔지니어링과 제조를 넘어선 새로운 협업의 시대를 열고 있다”고 덧붙였다.

 

헬로티 이창현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