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일반뉴스

배너

트레져랩스, 세계 최초 아바타 M2E 메타버스 플랫폼 출시

URL복사
[무료 웨비나] 빠르고 직관적인 강력한 아날로그 시뮬레이션 'MPLAB® Mindi™ 아날로그 시뮬레이터' 왜 주목받고 있을까요?? (5/23)


시공간 제약 없이 아바타가 체험하는 모든 행위에 보상 서비스 제공

 

NFT·메타버스 전문기업 트레져랩스가 세계 최초로 M2E(Move-To-Earn) 아바타를 탑재한 메타버스 플랫폼 'Pararium(파라리움)'을 오는 5월 오픈 베타 버전으로 모바일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파라리움은 M2E 개념을 도입한 최초의 메타버스로, 시공간적 제약 없이 고객의 아바타가 걷고 체험하는 모든 행위에 대해 측정·보상한다. 특히 인기 브랜드의 멤버십 구매(쇼핑 기능), 메타버스 상에서 즐길 수 있는 소셜 네트워크 및 게임 기능 등 다채로운 경험 콘텐츠도 제공한다. 스테픈, 슈퍼위크 등 오프라인에서 걸음 수대로 보상 받는 단순 '돈 버는 운동'이라는 인식이 강했던 기존 M2E 프로젝트와는 큰 차별점을 둔다.

 

또한 파라리움은 아바타 및 메타버스 디자인에도 완성도를 높였다. 파라리움은 아바타의 개성을 살리고 조형물 등 메타버스 환경에 시각적 즐거움을 선사할 수 있도록 새로운 디자인 제작에 집중했다. 이는 기존 메타버스 대비 높은 시각적 효과를 만들고, 아바타와 플랫폼 간의 높은 상호작용과 보상 시스템을 창출해 이용자가 새로운 차원의 몰입형 콘텐츠를 경험할 수 있게 한다.

 

트레져랩스 관계자는 "아바타에 M2E를 접목해 메타버스에 새로운 재미를 더했을 뿐만 아니라 메타버스 상에서 즐길 수 있는 챌린지 및 이벤트, 게임 등 각종 참여형 활동으로 이용자들의 큰 호응을 이끌어낼 것으로 기대한다"며 "파라리움은 채팅 기능뿐만 아니라 보이스 기능도 제공하기에 크고 작은 다양한 행사들을 개최하기에도 용이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파라리움만의 기술력과 차별성을 인정받아 많은 기업들로부터 러브콜을 받고 있으며, 전례 없던 메타버스 서비스로 젊은층과 기업의 접근성을 높여 모두에게 즐거운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파라리움은 '브랜드관'을 통해 국내외 대기업 및 유명 브랜드사로부터 주목을 받고 있다. 브랜드관은 인기 브랜드의 멤버십 구매와 메타버스 내에 독점적으로 제공되는 콘텐츠에 대한 접근 권한을 얻을 수 있어 현재 다수 기업이 파라리움 브랜드관 입점을 준비하고 있다.

 

헬로티 이창현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