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일반뉴스

배너

창원시설공단, 승강기에 AI 기반 안전시스템 시범 도입

URL복사

 

승강기 내 영상·음성으로 응급상황 자동 감지·실시간 전파까지


창원시설공단은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스포츠센터 승강기에 인공지능(AI)을 기반으로 한 안전시스템을 시범 도입해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센터 내에 있는 승강기 2대에 AI형 안전시스템을 도입했다.


이 시스템은 인공지능과 사물인터넷(IoT) 등의 기술을 활용해 승강기에서 발생하는 사고·고장 및 응급상황 등 각종 위험상황을 인식하고 신속히 대처할 수 있도록 돕는다.


승강기 안에서 고장이나 범죄 등 응급상황이 발생할 경우 영상 분석과 음성 인식을 통해 상황을 자동으로 감지한다.


또 센터 내 승강기 안전관리 담당자와 승강기 용역업체 측에 실시간으로 응급상황을 전파하는 기능까지 갖춰 신속한 출동과 구조활동이 이뤄지게 한다.


김종해 이사장은 "승강기 인공지능형 안전시스템을 시범 운영해본 뒤 성과를 분석해 다른 시설로의 확대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헬로티 김진희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