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일반뉴스

배너

LX판토스, 유럽 해상·철도 물류사업 확대 추진

URL복사

 

유럽 최대 배터리 생산지 헝가리에 철도 터미널 개장...하루3회 전용열차 화물 처리


LX판토스가 유럽 최대 배터리 생산거점인 헝가리에 대형 철도 터미널을 개장하며 글로벌 물류 경쟁력 강화에 나섰다.


LX판토스는 지난 19일(현지시간) 헝가리 머큐어호텔에서 'LX판토스 타타 터미널' 개장식을 열었다고 21일 밝혔다.


헝가리 수도 부다페스트 남서쪽으로 65㎞ 떨어진 곳에 마련된 LX판토스 타타 터미널은 축구장 5개 크기인 3만6천㎡의 면적에 2개의 철도 선로를 갖췄다.


이 터미널은 1,450TEU(1TEU는 길이 20피트 컨테이너 1개)의 화물을 동시에 보관할 수 있고, 하루 3회의 블록 트레인(기착지 없는 화물 전용 열차) 화물을 처리할 수 있다.


LX판토스는 오스트리아 철도청으로부터 10년간의 터미널 이용권도 인수했다. 또 이후 10년 이용 연장 우선권을 확보했다.


LX판토스는 세계 4위이자 유럽 최대 배터리 생산국인 헝가리에서 물류 거점 인프라를 확보해 유럽 지역에서의 사업을 확장한다는 계획이다.


TCR(중국 동부에서 중앙아시아·러시아를 거쳐 유럽으로 이어지는 국제철도)과 연계해 동유럽 해상 물류 관문인 슬로베니아 코퍼항으로부터 유럽 배터리 생산 거점으로 이어지는 해상·철도 복합운송사업을 추진한다는 구상이다.


LX판토스 관계자는 "타타 터미널 개장을 계기로 전기차·배터리 산업군 고객 대상으로 영업력을 강화하는 한편, 차별화된 물류 서비스를 통해 유럽 시장에서 입지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헬로티 김진희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